• 최종편집 2022-11-28(월)
 

 23일, 경남 산청군은 2023년도 본예산을 6322억원으로 편성해 산청군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산청군청 표지석.JPG

산청군청사 전경

 

 이는 올해 예산보다 265억 원(4.37%) 증가한 수치로 건전 재정을 기본으로 민선 8기 주요정책 과제를 이행하기 위해서다.

특히, 취약계층 지원과 농업 인프라 및 안정적인 농업 생활 기반 확충에 중점을 두고 구성했다.

 

 일반회계는 올해보다 302억원(5.42%)이 증가한 5859억 원을 편성했으며 특별회계는 37억 원(7.32%) 감소한 463억 원이다.

주요 분야별 예산 규모는 ▲농림해양수산 분야가 1599억 원으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고 사회복지 분야는 1123억 원이다.

 

 또 ▲환경 분야 703억 원 ▲문화 및 관광 분야 436억 원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 308억 원 ▲교통 및 물류 분야 263억 원 등이다.

 

 분야별 예산 편성은 농림해양수산 분야에 농업인 소득증대 및 생활안정지원 78억 원, 친환경 청정축산물 생산기반조성 85억 원, 전원농촌 활력화 추진 38억 원, 산림자원육성 및 생태보전에 18억 원이다.

 

 사회복지 분야는 저소득층 기초생활보장에 80억 원, 노인·청소년 65억 원, 복지지원 기반 구축 20억 원, 맞춤형 복지지원 및 자원봉사에 12억 원을 편성했다.


 환경 분야는 광역상수원 수질보전사업 추진 43억 원, 마을상수도관리 37억 원, 상수도 식수 관리 33억 원, 생활쓰레기 관리에 35억 원 등이다.

 

 문화 및 관광 분야에는 문화관광 자원개발사업 54억 원, 문화예술 기반시설 확충 및 관리 33억 원 등을 편성했다.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는 취약지 개발 182억 원, 농업기반 정비사업 160억 원, 농촌개발사업 273억 원, 소하천 유지관리 60억 원 등이다.

 

 교통 및 물류 분야는 도로건설 사업에 190억 원, 교통가설 등 기타 도로 사업에 90억 원, 운수업계 재정지원 45억 원을 편성했다.

 

 산청군이 제출한 내년도 예산안은 산청군의회 제287회 제2차 정례회에 상정돼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12월 본회의에서 의결 확정될 예정이다.

 

 이승화 산청군수는 "대내외 경제 여건 악화로 어려운 재정 여건 속에서도 반드시 추진해야 하는 사업 위주로 예산을 편성했다????며 ????민생경제 회복과 군의 미래를 위한 사업 추진에 총력을 쏟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690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청군, 2023년도 본예산 6322억 원 편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