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4(일)
 

  JTBC ‘싱어게인-무명가수전’(연출 김학민, 박지예/ 기획 윤현준)(이하 ‘싱어게인’)이 이승윤을 최종 우승자로 탄생시켰다.

지난 8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 JTBC ‘싱어게인-무명가수전’ 시청률은 11.6%(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이승윤.jpg

  이적의 '물'을 불러 심사위원과 시청지들에게 감동전해... 

                  

 지난주 톱6 자리를 차지하고 결승에 올라온 요아리, 정홍일, 이소정, 이무진, 이정권, 이승윤등은 이날 방송의 파이널 라운드를 장식했다.

 

 우승자 이승윤은 이적의 ‘물’을 선곡, 자신이 가장 잘할 수 있는 무대로 그만의 색깔을 유감없이 보여줬다.

 

 김이나 심사위원은 “드디어 처음으로 팬들에게 화답한 무대였다”고 평가했으며 유희열 심사위원은 “자기 얘기를 담고자 하는 가수에게 정말 필요한 건 스타가 나오는 것이다. 한 명의 스타가 생태계를 만들고 씬을 만든다. 이 자리가 그러한 자리가 될지 모르겠지만 이승윤씨가 그 사람이 됐음 좋겠다”며 극찬과 함께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정홍일.jpg

   해가 되고싶은 정홍일 '해'를 부르며 준우승 차지

 

 ‘싱어게인’ 초대 우승자로 호명되자 이승윤은 왈칵 차오르는 눈물과 미소를 터트리며 “감사하다. 제게 많은 마음을 전해주셨고 그게 저에게 닿았다. 제 노래가 닿았다는 말로 해석을 했기 때문에 매우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동안 매주 월요일 밤에서 화요일로 넘어가는 새벽마다 시청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저에게 걸어주신 기대만큼 저도 그 기대에 걸맞은 가수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한 마디도 잊지 않았다.

 

 이승윤과 어깨를 나란히 한 참가자들 중 2위는 정홍일, 3위는 이무진이 차지했으며, 4위 이소정, 5위 이정권, 6위는 요아리가 이름을 올렸다. 이들은 함께 서로를 축하하며 부둥켜안았고 심사위원들 역시 이승윤의 우승에 함께 축하하며 그를 비롯해 그동안 함께 고생해온 참가자들을 향한 격려와 응원의 기립 박수를 보냈다.

 

반송.jpg

                           JTBC 방송캡처

 

 시청자 투표가 집계되는 동안 이선희, 유희열 심사위원과 참가자들이 함께한 스페셜 무대 역시 벅찬 감동을 전했다.

 

 이어 톱6와 선의의 경쟁을 벌였던 한승윤, 서영주, 태호, 초아, 김준휘, 유미, 최예근, 하진, 사이로가 이선희 심사위원과 함께 열창, 반가운 얼굴들과 최고의 가수 이선희 하모니가 무대를 넘어 안방까지 전율을 일으켰다.

 

 JTBC ‘싱어게인’은 이승윤을 비롯한 보석같은 가수들을 재조명하며 막을 내렸다. 약 3개월 동안 노래로 시청자들을 웃고 울게 한 JTBC ‘싱어게인-무명가수전’의 감동은 영원히 많은 사람들의 가슴 속에 기억될 것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9851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싱어게인’ 이승윤 우승, 이적의 '물' 불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