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5(토)
 

 경남 창녕군(군수 성낙인)은 6일 오전, 창녕읍 퇴천리에 있는 충혼탑에서 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명복을 빌고 그 공훈을 기리는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을 개최했다.

   

창녕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jpg

창녕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장면


 ‘일상 속 살아있는 보훈, 모두의 보훈’이라는 주제로 열린 추념식에는 관내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을 비롯한 군민 400여 명이 참석해 조국을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넋을 기렸다.

 

 추념식은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10시 정각 사이렌 취명에 맞춰 1분간 호국영령을 위한 묵념과 헌화·분향, 추념사, 헌시 낭송, 현충의 노래 제창 순으로 엄숙하게 진행됐다.

 

 성낙인 군수는 추념사에서 “이번 추념 행사가 군민과 함께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억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보훈의 참뜻을 일깨워 국가유공자가 자긍심을 갖고 정당한 예우를 받을 수 있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5033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창녕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