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4(일)
 

 경남 사천시는 항공과 우주 관련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우주항공청 조기 설립’을 위한 대책과 방안을 논의한다고 전했다. 

2022_미지답_경남포럼_INVITATION.jpg

                                        '2022 미지답 경남포럼' 리플릿

 

 23일, 사천시에 따르면 24일 오후 1시30분, LH본사 대강당에서 경남도, 진주시, 한국일보와 함께 미지답(우리의 미래, 지방에 답이 있다)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경남, 하늘을 날다, 우주를 꿈꾸다’라는 주제로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주·항공 관련 강연과 토론으로 진행된다.

 

 이날 이준 전략기획본부장(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대한민국 항공우주산의 미래>, 황정아 책임연구원(한국천문연구원)은 <세계는 왜 지금 우주로 눈을 돌리나> 주제 특강을 한다.

 

 또, 종합토론에서는 권진회 교수(경상국립대학교)의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서부경남을 항공우주산업 메카로 키우기 위한 전략’에 대한 토론이 이어진다.

 

 토론자로는 김진근 미래전략본부장(경남연구원), 한창헌 미래사업부문장(한국항공우주산업), 조여문 항공우주산업과장(경상남도) 등이 나선다.

 

 박동식 시장은 “올해는 누리호와 다누리 발사성공에 이어 KF-21 시험비행 성공까지 대한민국 우주항공산업의 역사에 기록될 만한 많은 일들이 있었다”며 “앞으로도 사천시가 우주항공산업 중심도시로서, 대한민국이 우주항공산업 강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38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사천시, 미지답(우리의 미래 지방에 답이 있다.) 포럼 공동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