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1-28(월)
 

 경남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23일 민선8기 ‘영남권 허브도시 밀양’ 실현을 위한 ‘열린 시민행복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시민불편사항 개선과제 4분기 보고회를 개최했다.

   

20221123-밀양시, 4분기 시민불편사항 개선과제 보고회(1).jpg

생활공구함 대여서비스 코너


 시민불편사항 개선과제는 시민들이 일상생활에서 겪을 수 있는 불편사항을 공무원들이 사전에 발굴하고 해소하기 위한 시책으로, 2020년 10월부터 2022년까지 총 252건을 발굴해 80건을 완료했다.

 

 이번 분기에 공무원들이 발굴한 과제는 총 28건으로 ▲종합운동장 주변 노후벽화 미관개선 ▲산외면체육공원 공중화장실 교체 ▲밀양사랑상품권 재고현황 알림 ▲교동타워 앞 신호등 설치 ▲시민과 관광객을 위한 버스 노선표 개선 ▲신촌오거리 주행유도선 도색 등이며, 부서검토를 거쳐 빠른 시일 내 추진할 예정이다.

 

 지난 3분기에도 일상생활과 밀접한 불편사항들이 개선됐다. ▲생활공구 무료대여 서비스 운영 ▲헌옷수거함 일제 철거 ▲롯데인벤스 진입구간 도로확충 ▲버스정류장 버스시간 안내 서비스 도입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보조도식 설치 ▲남부경로당 인근 횡단보도설치 ▲공한지 주차장 정지작업 ▲남천공원 진입로 횡단보도 조명시설 설치 등 총 12건의 사업을 완료해 시민들의 불편해소에 크게 기여했다.

 

 박일호 시장은 “시민불편사항 개선과제는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소소한 생활 속 불편들을 적극적인 자세로 미리 발굴해 해소함으로써 시민의 안전과 행복지수를 높일 수 있는 체감형 시책”이라며 “2023년에도 지속적으로 시민불편사항 해소를 추진해 시민중심의 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3758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밀양시, 시민불편 해소를 위해 앞장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