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4(일)
 

 2일, 경남 합천군(군수 문준희)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추진한 `22년~`23년 추천 웰니스 관광지에 오도산 치유의 숲이 재선정됐다고 구랍 31일 전했다.

 

경남합천군 오도산 2022년 새해 일출 광경.jpg

2022년 임인년 합천 오도산 첫 일출 광경(합천군 제공)

 

 웰니스 관광지는 한방, 힐링/명상, 뷰티/스파, 자연/숲치유 4가지 테마를 중심으로 정신적 육체적 건강증진에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이나 서비스를 제공하는 관광지 또는 시설 대상으로, 전국 광역지자체가 추천한 후보지 중 평가기준에 따라 1차 서면평가와 2차 현장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하고 선정된 웰니스 관광지는 2년마다 재평가를 통해 재지정된다.

 

 오도산 치유의 숲은 `20년~`21년 추천 웰니스 관광지로 선정됐고 지난달 재지정평가(전국 16개 시설)를 통해 최종 선정(전국 14개 시설, 경남 2개 시설)돼 한국관광공사로부터 컨설팅, 관광 상품화 홍보 등 다양한 지원을 계속 받게 된다.

 

 또, 오도산 치유의 숲은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경남형 한 달 살이(남몰래 합천 살아보기), 고향캠프 운영, 합천~창녕 생태관광 상품(천지빛깔이 합천)과 연계해 관광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고, 앞으로도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에게 최적의 여행 장소로 각광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동구 관광진흥과장은 “합천군은 지난 7월 K-웰니스 도시 경남 1호로 선정됐으며, 2022년에도 청정·안심·힐링 여행도시로 전국 대표 웰니스 관광지로 거듭 나겠다”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99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합천군 오도산 치유의 숲 재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